default_setNet1_2

‘정글의법칙’ 멤버들, 정두홍 가방 선택… 생존에 쓸 것인데 ‘탄식’

ad66
   

[SSTV l 박선영 기자] ‘정글의 법칙’ 멤버들이 생존에 필요한 가방으로 정두홍 가방을 선택했다.

SBS 예능프로그램 ‘정글의 법칙 in 솔로몬’(이하 정글의 법칙) 19일 오후 방송에서 개그맨 김병만 류담, 무술 감독 정두홍, 배우 권오중, 박정철, 김규리, 그룹 god 김태우, 비스트 이기광, 가수 윤도현이 솔로몬 제도로 떠났다.

이날 ‘정글의 법칙’에서 제작진은 “멤버들이 가져온 가방 중 생존에 필요한 하나의 가방만 선택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에 멤버들은 “정두홍 가방에 작살도 있었다”며 “왠지 생존에 필요한 모든 게 있을 것 같다”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멤버들은 만장일치로 정두홍의 가방을 선택했고 제작진은 다른 가방들을 수거해갔다. 이에 멤버들은 정두홍의 가방만 남자 서둘러 내용물을 확인했지만 사냥도구 몇 가지만 있을 뿐이었다. 민망해진 정두홍은 “난 물을 싫어한다”고 밝히며 족장 김병만에게 도구들을 넘겼다. 멤버들은 “겉모습이 다였냐”고 탄식을 내뱉어 웃음을 자아냈다.

정글의법칙 /사진 = SBS ‘정글의 법칙’ 캡처

[보도자료 및 제보=sstvpress@naver.com
Copyright ⓒ SS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65
ad62
ad63
ad64

SNS topic

default_setNet2
ad4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