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강홍석, ‘라디오스타’ 첫 토크쇼 신고식…예능 초보 매력 발산

ad54
   

배우 강홍석이 ‘라디오스타’를 통해 성공적인 첫 토크쇼 신고식을 치렀다.

강홍석은 지난 6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의 ‘널 웃길 수 있을 거라 생각했어’ 특집 게스트로 출연해 솔직하고 재치 넘치는 입담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지난 5일 개막한 뮤지컬 ‘모래시계’의 배우 신성록, 손동운, 이호원과 함께 출연해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히며 유쾌한 분위기를 만들었다.

지난 방송에서 강홍석은 생애 첫 토크쇼 출연을 앞두고 잠을 설치고 같이 출연하는 배우들과 대책 회의를 거치는 등 예능 초보의 열정을 드러냈다. 애청 프로그램에 나올 수 있어서 영광스럽고 설레는 마음을 전한 것. 특히, 다이어트를 시작하기 전 어린 시절 하루 햄버거 한 개와 치킨 한 마리를 먹었던 에피소드를 털어놓으며 웃음을 선사했다.

이어, 뮤지컬 ‘킹키부츠’의 여장남자 역할 롤라 역을 연기하기 위해 카페에서 여자들을 관찰(?) 했던 일화와 함께 그해 제9회 더 뮤지컬 어워즈 ‘남우주연상’ 수상했던 이력을 공개하며 뮤지컬계 라이징 스타임을 알렸다.

이에, 신성록은 강홍석에 대해 압도적인 첫인상을 가지고 있는 손꼽히는 후배라고 한 데 이어, 이호원은 평소에는 진지하고 멋있는 형이지만 무대 위에선 관객을 들썩이게 만드는 면모가 있다며 뮤지컬 ‘모래시계’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또한, ‘킹키부츠’의 넘버 ‘랜드 오어 롤라(Land or Lola)’를 열창하며 무대를 압도하는 카리스마를 발산하는 등 출연진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었다. 이처럼, 강홍석은 첫 토크쇼 출연임에도 빵빵 터지는 입담과 화려한 무대매너와 노래 실력을 과시하며 시청자들을 제대로 사로잡았다.

한편, 강홍석이 출연하는 뮤지컬 ‘모래시계’는 충무아트센터에서 내년 2월 11일까지 공연을 이어나간다.

[뉴스인사이드 장규형 인턴기자 / 사진= ‘라디오스타’ 캡처]

ad39
default_news_ad4
ad51

SNS topic

default_setNet2
ad4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