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컴백’ MXM, ‘다이아몬드걸’로 본격 ‘MATCH UP’(종합)

ad54
   

[뉴스인사이드 송초롱 기자] 그룹 MXM(임영민, 김동현)이 가요계에 본격 도전장을 던졌다.

10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라이브홀에서 MXM의 두 번째 미니앨범 ‘MATCH UP’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 진행됐다.

이날 임영민은 두 번째 앨범으로 컴백하는 것에 대해 “정말 꿈만 같다. 전 앨범도 많이 사랑을 받았고, 그 덕분에 새 앨범이 나오게 됐다”고 벅찬 모습을 보였다.

   
 

그는 “지난 앨범이 활동 기간도 짧고 너무 아쉬웠다. 또 모든 것이 처음이어서 아쉬운 부분이 많았다”면서 “이번 앨범은 보완해서 더 나은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의지를 다졌다.

MXM는 Mnet 서바이벌프로그램 ‘프로듀스101 시즌’ 출신 그룹들과 ‘또’ 비슷한 시기에 활동한 것에 대해 “친구들과 음악프로그램에서 만나면 서로 의지가 된다”고 애정을 드러냈다.
 
김동현은 “다 같이 잘 됐으면 좋겠다”면서 차별점에 대해서는 “이번 앨범이 펑크하고, 일렉트로닉 풍의 장르를 하기 때문에 승부수가 있을 것 같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임영민은 “(‘프듀2’ 출신) 친구들이 잘하는 모습을 보니까 저희들도 더 열심히 해야겠다고 생각했다”고 각오를 다졌다.

MXM는 데뷔 앨범 활동을 회상하며 “데뷔 첫 음악방송에서 긴장한 기색이 보였다. 표정에서 에너지를 들이면 좋겠다고 생각했다”고 전했다.

임영민은 “그래서 이번 앨범 활동에서 만큼은 조금 더 성장한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고, 그런 것들을 중요하게 생각하면서 준비를 했다”고 말했다.

이어 “아무래도 2명이서 활동을 하다보니까, 시각적인 부분을 보여드리고 싶었다. 두명이서 하면 한계가 있어서 댄서분들의 도움을 받아서 합을 맞췄다”고 덧붙였다.

MXM는 “밝고 애너지 넘치는, 통통 튀는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다”고 목표를 드러내기도 했다.

한편 MXM은 오는 10일 새 앨범 ‘MATCH UP’의 발매와 동시에 타이틀곡 ‘다이아몬드걸’의 뮤직비디오를 공개할 예정이며, 이날 오후 8시, '예스 24 라이브홀'에서 쇼케이스를 개최하며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ad61
ad62
ad63

SNS topic

default_setNet2
ad4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