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키스 먼저 할까요’ 정다빈, 기도훈 벽치기에 ‘심쿵’…바람직한 키 차이

   

‘키스 먼저 할까요’ 정다빈이 기도훈에게 심쿵한다.

천방지축 반항아 소녀가 있다. 돈 많고 버릇없어 보이지만, 가슴 속에는 아빠에게 버림받았다는 아픔을 가진 가여운 소녀. 햇살처럼 싱그러운 청년도 있다. 청력을 잃었지만 마음은 따뜻한 청년. 둘의 만남은 풋풋한 설렘, 성장통을 담아내며 주목 받고 있다. SBS 월화드라마 ‘키스 먼저 할까요’(연출 손정현 l 극본 배유미) 속 손이든(정다빈 분)과 기도훈(여하민 분)의 이야기다.

손이든과 여하민의 관계가 어떻게 변화할지 많은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쏟아지고 있다. 어른들과 달리 미성숙한 이들이기에, 사랑이란 감정에 많은 영향을 받을 수 있기 때문이다. 특히 천방지축 반항아 손이든이 여하민 앞에서 흔들리고 순수한 면모를 보인 만큼, 많이 변화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런 가운데 3월 13일 ‘키스 먼저 할까요’ 제작진이 15~16회 본방송을 앞두고 YOUNG커플 손이든과 여하민의 심상치 않은 만남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 손이든과 여하민은 어두운 밤, 문 앞에서 마주 서 있다. 어떤 이유에서인지 여하민은 손이든의 머리 위 문을 두 손으로 쿵 짚은 채 손이든을 내려다보고 있다. 갑작스러운 상황에 놀란 듯 손이든 역시 바짝 얼어버렸다. 손이든의 의외로 순수한 면모가 웃음을 유발한다.

이와 함께 눈길을 끄는 것은 젊은 두 배우의 매력이다. 많은 여성 시청자들이 환호할 만큼 바람직한 키 차이, 풋풋한 표정, 서툴지만 귀여운 눈빛까지. 깊고 먹먹한 어른들의 사랑과는 또 다른 설렘을 선사하며 본방송을 기대하게 만든다.

이와 관련 ‘키스 먼저 할까요’ 제작진은 “오늘(13일) 방송되는 15~16회에서는 손이든이 여하민에게 심쿵하는 장면이 공개될 전망이다. 풋풋하고 귀여운, 어딘지 짠하고 신경 쓰이는 두 남녀의 모습에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SBS 월화드라마 ‘키스 먼저 할까요’는 성숙한 사람들의 ‘의외로’ 서툰 사랑을 그린 리얼 멜로다. 정다빈, 기도훈의 심쿵 벽치기가 공개될 ‘키스 먼저 할까요’ 15~16회는 오늘(13일) 오후 10시 SBS에서 방송된다.

[뉴스인사이드 정찬혁 기자/ 사진= SM C&C]

ad65
ad62
ad63
ad64

SNS topic

default_setNet2
ad4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