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도로공사, 고속도로 ITS사업 중소기업 참여 독려

   

[뉴스인사이드 홍세기 기자] 한국도로공사(사장 이강래)가 고속도로 ITS사업에 중소기업들의 참여를 확대하기 위해 사업설명회를 개최했다. 

도로공사는 지난 6일 경기도 안양시에 위치한 한국지능형교통체계협회(ITS협회) 대회의실에서 ‘중소기업 상생협력을 위한 ITS 사업설명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는 ITS(Intelligent Transport System, 지능형 교통체계) 구축 및 노후시설 교체 등 고속도로 주요 사업 시행에 관련 신기술을 보유한 중소기업의 참여를 확대하기 위한 것으로, 80여개의 ITS 관련 업체가 참여했다.

도로공사는 참가 업체들이 고속도로 ITS 사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사업별 세부 추진현황, 계약 내용, 사업 참가기준 등 향후 투자계획에 대해 설명했다. 도로공사는 올 한해 ITS 시설 구축 및 노후교체 사업 등에 1231억원의 예산을 투자할 계획이다.
 
앞서, 도로공사는 지난해부터 중소기업이 보유한 기술의 시장진입을 적극 지원하기 위해 신기술 도입체계를 정비한 ‘기술마켓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이는 기술경쟁이 심화되고 도로분야 투자가 위축되는 가운데 중소기업 등 민간이 어렵게 신기술을 개발해도 공공기관 등 수요자들이 ‘어디에 어떤 기술이 있는지’를 알지 못해 우수한 신기술이 사장되는 것을 막기 위한 것이다. 

권오철 한국도로공사 ITS처장은 “이번 사업설명회를 계기로 ITS 관련 우수한 기술을 보유한 중소기업들의 참여가 확대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중소기업의 신기술 개발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사업 참여 기회를 확대해 신기술 개발 활성화와 민간 일자리 창출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ad61
ad62
ad63

SNS topic

default_setNet2
ad4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