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강호동 부친상, 아버지-아들 시후군과 3대 볼뽀뽀 사진보니? "사랑해요"

ad66
   

강호동 부친상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강호동이 아버지와 아들 시후군과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했던 모습이 눈길을 끌고 있다.

강호동의 부친이 10일 새벽 6시 서울의 한 대형병원에서 숙환으로 별세했다.

지난 방송된 MBN ‘내 손안의 부모님, 내손님'에서 강호동은 아버지-아들과의 3대 사진을 깜짝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강호동, 강호동의 아버지, 강호동의 아들 시후군이 서로에게 볼뽀뽀를 하고 있다.

강호동은 “솔직히 30대 때까지만 해도 아버지께 애정표현을 하는 게 쉽지 않았다. 그래서 ‘아버지 사랑합니다’와 같은 달달한 멘트나 포옹을 하는 게 너무 어색했다. 그런데 40대가 되고 보니, 30대 때보다는 쉬운 느낌이다. 또 한 번하기 시작하니까 길이 나더라. 그래서 그 이후에는 무한 애정표현을 하고 있다”며 의외의 모습을 고백하기도 했다.

이어 “최근에는 아버지를 뵈러 가서 아들 시후와 함께 양쪽 볼에 같이 뽀뽀를 해드렸다. 그리고 인증샷도 찍으며 추억을 남겼다”고 말했다.

또 강호동은 “인생에서 가장 행복했던 순간으로 ‘천하장사가 됐던 순간’을 꼽는다”면서 “정말 너무 기뻤다. 그때만 해도 내가 제일 기분 좋고 행복한 줄 알았는데, 시후 아빠가 되고 보니 그게 아니더라. 나보다 내 부모님께서 더 행복해하셨던 거다. 그게 부모 마음인 것 같다”고 속마음을 털어놓은 바 있다.


[뉴스인사이드 임유나 기자/사진= MBN ‘내 손안의 부모님, 내손님']

 

인기기사

인기기사

ad65
ad62
ad63
ad64

SNS topic

default_setNet2
ad4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