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EXID 솔지, ‘언더나인틴’ 디렉터 합류…경험 담은 ‘메인보컬 비법’ 전수

   

2년여 만에 건강을 되찾고 대중 앞에 선 EXID 솔지가 ‘언더나인틴’ 보컬 디렉터로 합류한다.

10일 MBC ‘언더나인틴’ 측은 “파워보컬 솔지가 ‘언더나인틴’ 보컬 파트 디렉터로 합류한다”라며 “아이돌 그룹 메인보컬의 경험을 전수할 모습은 물론, 크러쉬와 함께 보일 케미, 10대 참가들에게 선보일 디렉팅에 많은 기대와 관심을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이어 솔지 역시 “‘언더나인틴’의 보컬 디렉터로 참여하게 돼서 너무 기쁘다. 이제 막 첫걸음을 내딛는 친구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다는 사실에 기분이 좋고 행복하다”라며 “다른 디렉터 분들과 열심히 해서 좋은 팀을 만들고 싶단 생각이 든다. 미래가 기대되는 친구들이 많으니 기대해 달라”라고 디렉터가 된 소감을 전하기도 했다.

크러쉬와 함께 보컬 파트 디렉터가 된 솔지는 ‘역주행의 아이콘’ EXID의 파워 메인보컬이다. 흠 잡을 데 없는 노래 실력은 물론, 다양한 노래 경연 프로그램 출연과 우승, OST 참여 등 활발한 활동에서 나온 경험치를 10대 참가자들에게 전수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져 기대를 모으고 있다.

특히 참가자들처럼 10대(17세)에 가수의 길로 뛰어든 솔지는 보컬 트레이너 출신이자 이미 한 오디션 프로그램의 특별 심사위원으로 활약한 바 있는 만큼 ‘언더나인틴’에서 보일 조언과 격려 등에도 관심이 집중된다.

솔지를 비롯해 크러쉬, 랩 파트 디렉터 다이나믹 듀오, 퍼포먼스 파트 디렉터 슈퍼주니어 은혁 등 화려한 라인업을 구축한 ‘언더나인틴’은 오직 10대만을 위한 오디션. 보컬, 랩, 퍼포먼스 총 3개의 파트로 나눠 경쟁한 후, 각 부문 최강자들을 조합해 최고의 아이돌그룹을 만들 것을 예고했다.

한편 멘토를 ‘디렉터’로 지칭, 참가자와의 디렉팅과 공감 그 이상의 케미를 보일 ‘언더나인틴’은 1일 각 파트별 19명, 총 57명의 참가자들의 프로필 촬영을 끝내고 오는 11월 첫째 주 첫 방송된다.

[뉴스인사이드 김나연 기자/사진=MBC ‘언더나인틴’]

ad65
ad62
ad63
ad64

SNS topic

default_setNet2
ad4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