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플레디스 팬클럽차별, 대체 무슨 일? "2.5기 보이콧 등 강경대응 나설 것"

ad66
   

플레디스 팬클럽차별 논란이 일면서 팬들의 반발이 커지고 있다.

 

12 플레디스 팬클럽차별 논란이 발생하면서 급기야 포털사이트 급상승 검색어에도 이같은 키워드가 등장했다.

 

앞서 뉴이스트 측은 지난 11 공식 SNS 통해 뉴이스트 공식 팬클럽 '러브' 2.5 모집 안내를 공개했다.

 

뉴이스트는 황민현이 지난 2017 Mnet 프로젝트 그룹 워너원으로 활동하면서 황민현이 빠진 유닛 뉴이스트W 활동해왔다. 와중에 소속사 플레디스는 뉴이스트 팬클럽 '러브' 2기를 모집했다.

 

이후 황민현이 지난달 워너원 콘서트 'Therefore' 끝으로 워너원 활동을 마무리하고 뉴이스트로 복귀하면서 플레디스 측은 새롭게 유입될 황민현의 팬과 뉴이스트의 팬들을 '러브' 2.5기로 모집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나 팬들은 '러브' 2.5기의 가입 혜택과 주의사항 등에 불만을 제기했다.

 

이에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서는뉴이스트 팬클럽 2.5 보이콧 모집공고 철회 요구라는 제목의 성명서가 게재됐다.

 

성명서에 따르면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는 지난 11 발표한 공식 선예매 혜택에서 팬클럽에 가입된 팬들에게 동등한 자격이 아닌, 기존 팬클럽인 2기에게는 1순위, 새로 모집하는 2.5 팬클럽에게는 2순위로 차등 부여했다. 이에 팬들은 차별하는 행위라고 전했다.

 

황민현 연합은 해당 성명서를 플레디스 측에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까지 플레디스 측의 공식입장은 나오지 않았다.

 

[뉴스인사이드 임희진 기자/사진= 플레디스 팬클럽]

인기기사

인기기사

최신기사

최신기사

ad65
ad62
ad63
ad64

SNS topic

default_setNet2
ad4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